[단독] "삼성, 경찰 사주해 노조원 사찰"..함정 음주단속까지 > 어이없는뉴스

본문 바로가기


일간 베스트
이 게시판 이용안내 보기
토론&이야기 카테고리에서 일간 회원들이 많이 보았던 게시물을 추출해 베스트를 뽑은 게시판입니다.
일간베스트글 선정시 포인트 100점이 적립됩니다.
일간베스트에 등록이되면 주간베스트에도 등록이 될 가능성이 높답니다~!


[단독] "삼성, 경찰 사주해 노조원 사찰"..함정 음주단속까지

| 어이없는뉴스

본문

[앵커]

 

삼성이 경찰을 시켜 노조원을 사찰하고 함정 음주단속까지 사주한 정황이 드러났습니다.

삼성의 노조 와해 공작은 어디까지 일까요.

홍성희 기자가 단독 보도합니다.

 

[리포트]

삼성물산 노조 에버랜드 부지회장 조장희 씨.

노조가 생긴지 8년이 됐지만 아직도 지인 사무실의 한 구석을 노조 사무실로 빌려 씁니다.

조 씨는 삼성에서 노조를 한다는 건 곧 불이익을 뜻한다고 말합니다.

 

[조장희/삼성물산 노조 : "노조에 가입하면 최하 평가를 받는다는 사례를 우리를 통해 만들고 그런 사례를 계속 전파해 나가는 거죠."]

 

그런데 불이익은 여기서 끝이 아니었습니다.

KBS 취재 결과 삼성은 경찰을 사주해 조 씨를 형사처벌하려 했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2011년 노조 설립을 한달 앞두고 에버랜드 이 모 전무는 용인 동부경찰서 정보과장을 만나 협조를 부탁했습니다.

 

조 씨가 이른바 대포 차량을 타고 있으니 수사를 해달라는 것이었습니다.

조 씨 차량의 보닛을 강제로 열어 차대번호를 촬영한 뒤 경찰에 보내기도 했습니다.

모두가 삼성 에버랜드 노조대응팀이 만든 일일보고서에 들어있는 내용입니다.

 

삼성의 사주를 받은 경찰은 실제 조 씨를 형사처벌하기 위해 표적 수사를 벌였습니다.

조 씨를 미행해 어디서 누구와 만나는지 확인하고, 함정 음주단속도 벌였습니다.

 

조씨가 맥주를 한 캔 밖에 안마셔 음주 적발이 안될 것 같아 철수한다, 심지어 조씨가 대리기사를 불러 체포에 실패했다는 내용도 나옵니다.

 

경찰이 조 씨를 도난 차량 운행 혐의로 체포한 뒤에는 수사 상황이 실시간으로 삼성에 전달되기도 했습니다.

 

검찰은 문건 내용이 실제로 이뤄진 것을 확인하고 조만간 관련된 경찰을 불러 조사할 계획입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어이없는뉴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신규게시판 신청 및 게시판 지기 모집합니다. 댓글13 인기글 관리자 18-03-29 71675 0
공지 포인트경매가 진행 중입니다. 댓글40 인기글 관리자 17-04-28 160701 0
공지 커뮤니티 활성화에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댓글101 인기글 최고관리자 17-03-13 74391 0
1 [어이없는뉴스] 여자가 70%라 제설작업이 안돼요. 댓글2 인기글첨부파일 samadhi 18-12-16 1270 1
2 [어이없는뉴스] 자기 마음대로 할증 붙이는 택시기사 인기글첨부파일 samadhi 18-12-16 1105 0
3 [어이없는뉴스] “여학생 10명, 남학생 성희롱범 조작”...서울시립대학교 ‘정현남 린치 사건’ 일파만파 댓글1 인기글첨부파일 samadhi 18-12-16 1131 0
4 [어이없는뉴스] 이수역 사건 여성 입원 퇴짜 인기글첨부파일 samadhi 18-12-16 1108 0
5 [어이없는뉴스] 백종원 "황교익, 요즘 평론가적인 이야기하지 않아" 인기글첨부파일 samadhi 18-12-16 1062 0
6 [어이없는뉴스] 군납비리 제보한 현역병사 청원글 인기글첨부파일 samadhi 18-12-16 1040 0
7 [어이없는뉴스] 설탕 많이 넣는다고 잔소리 하지마라 인기글첨부파일 samadhi 18-12-16 1088 0
8 [IT 소식] LG V40 촬영 사진영상 (벌 궁뎅이 접사) 댓글1 첨부파일 김진혁 18-12-16 860 0
9 [어이없는뉴스] 김여사 한명이 불러온 대참사 댓글2 포동씨유 18-12-16 883 1
10 [어이없는뉴스] 당신들이 티켓을 못사는 이유 첨부파일 리법풀 18-12-16 736 0
11 [이슈토론] 지잡대 대참사 첨부파일 미친알바 18-12-16 358 0
12 [사는 이야기] 신세계 백화점 인천점 28일에 폐점 첨부파일 세하 18-12-16 240 0
13 [이슈토론] 890년대생 한국남자 피눈물흘릴 시대가 머지않았다 댓글3 첨부파일 배추파아무우 18-12-16 272 0
14 [사는 이야기] 아들의 안락사를 선택한 엄마 첨부파일 본조비 18-12-16 212 0
15 [이슈토론] 헬조선의 마지막 희망 반도체 근황 첨부파일 만년설 18-12-16 253 0
16 [사는 이야기] 현직 CJ택배기사가 말하는 택배기사 수입과 업무 댓글1 첨부파일 돌겠네 18-12-16 246 0
17 [사는 이야기] 37살인데 넷째아이 임신 댓글1 새글첨부파일 아우프 18-12-16 375 0
18 [사는 이야기] 대구의 어느 아파트 댓글1 첨부파일 문좀열어보시개 18-12-16 304 1
19 [이슈토론] 댓글알바 활동별 수당 '가격표' 새글첨부파일 헤이와지마 18-12-16 212 1
20 [이슈토론] 스마트폰 1년안쓰고 1억 vs 그냥살기 댓글2 새글첨부파일 징고로 18-12-16 222 0

* 붉은색으로 표시된 숫자는 최근 1시간에 등록된 새로운 게시물의 숫자입니다


Copyright © mybogo.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