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어준 생각 "(조국 가짜뉴스) 이후에라도 책임을 반드시 물어야 한다" > 뉴스

본문 바로가기


뉴스
  >   기타게시판   >   뉴스
이 게시판 이용안내 보기

연예/시사에 대한 황당하고 어이없는 뉴스를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해당 게시판은 [글쓰기 포인트 10점 / 댓글쓰기 포인트 1점] 적립됩니다.
사이트 홍보나 광고를 목적으로 등록한 게시물은 사전 통보 없이 게시물이 삭제되며 강퇴됩니다.


김어준 생각 "(조국 가짜뉴스) 이후에라도 책임을 반드시 물어야 한다"

본문

'딸은 미국, 엄마는 영국.. 조국家 불법 조기유학 의혹'

 

중앙일보 어제 단독 기사입니다.

 

이 기사는 조국 후보자 관련해 어떻게 기사가 가짜뉴스를 만들어 내는지 패턴을 드러냅니다.

 

 

 

기사의 취지는 그렇습니다.

 

정원 외로 입학하는 특례의 경우, 그런 특례를 위해 과거에는 원정 출산이 있었고 이후에는 소위 기러기 아빠,

 

편부모 조기유학이 유행했었죠. 해서 '특례는 양부모가 동행하는 경우로 한정한다'는 조항이 당시 있었습니다.

 

양부모 모두 해외로 가서 자녀가 자연히 동행할 때만 인정한다는 거죠.

 

그런데 이 기사는 조국 후보자 경우, 아버지 조국은 미국에서 방문 학자로, 어머니 정모 교수는 영국에 유학하였기

 

때문에 양부모가 동시에 동행을 한 게 아니라서 불법 소지가 있다는 겁니다.

 

 

 

먼저 일반론으로 이 기사의 문제점을 지적하자면, 그 조항 취지는 자녀를 조기유학 시키기 위해서 기러기 아빠

 

방식으로 특례 자격을 얻는 편법을 막자는 겁니다.

 

그런데 조국 후보자 경우 실제 양친 모두 외국에 간 겁니다. 다만 각기 다른 나라로 간 거죠.

 

그래서 아이가 자연히 부모를 따라 간 겁니다. 일부러 조기 유학을 편부모로 보낸 게 아니라. 

 

그럼 어린 딸 혼자 한국에 남습니까?

 

 

 

더 근본적인 문제는 기본 전제 자체가 틀렸어요.

 

이 기사 문제 제기는 그나마 딸이 특례 입학을 했을 때나 적용되는 겁니다.

 

그런데 가장 결정적인 정보, 후보자의 딸이 그래서 특례 입학을 했느냐 안했느냐, 하는 정보가 기사에 없습니다.

 

그래서 특례 입학을 했다는 겁니까 안했다는 겁니까?

 

그게 없는데 어떻게 특례 입학을 한 경우를 상정한 기사를 씁니까?

 

 

 

그게 기사로 사기치는 겁니다.

 

조국 후보자의 딸은 특례 입학을 하지 않았어요. 일반 전형으로 합격을 한 겁니다.

 

이게 무슨 볼리비아 자원외교 취재라도 됩니까? 이 취재가 그렇게 어려워요?

 

이 난리법석은 이런 식으로 수많은 불완전한 기사를 양산한 언론의 책임이 큽니다.

 

그 와중에 제대로 된 문제 제기가 있다고 한들 구분이라도 할 수 있겠는가, 2주만에 몇만 건 기사가 검색되는데.

 

 

 

이 난리 또한 어떤 식으로든 지나가겠죠.

 

그 이후에 이 책임을 반드시 물어야 한다.

 

 

 

김어준 생각이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딥블루님의 댓글

부산
딥블루
0
2

모바일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아직 아무런 사실관계가 뚜렷하게 나온 것도 아닌데 촛불시위하는 3개 대학 학생 및 졸업자들도 참 섣부른 행동을 하고 있다고 생각 함.

익명님의 댓글

익명
0
2

조국 딸 입시하던 때의 입시에 대해 전체적으로 확인해서 당해 논문을 써서 제출한 학생들의 논문 내용비교 하면 간단히 끝남.
참고로 조국 딸내미 시비털던 서울대 어떤 머가리 논문 수준은
같은 내용의 실험하나로 정반대의 결과 논문 2개를 만들어내는 창조경제를 보여줌.
그리고 이번 기회에 기자 새끼들 팩트 체크 안하고 글싸지르면 벌금 때리거나 기자활동 제한 두는 법 만들었으면 좋겠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뉴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베스트 게시판이 개편되었습니다. 댓글6 인기글 관리자 19-01-10 366252 0
공지 메뉴 개편 및 게시글&댓글 비로그인 작성이 가능해졌… 댓글2 인기글 관리자 18-12-20 479909 0
공지 신규게시판 신청 및 게시판 지기 모집합니다. 댓글15 인기글 관리자 18-03-29 469972 0
9163 서울교육청 "조국 딸 학생부, 8월 이후엔 본인·검… thread 19-09-05 127 0
9162 '태극기부대' 국회 정론관 사용시간, 한국당과 맞먹… 첨부파일 thread 19-09-05 101 0
9161 욱일기 논란'에 잠잠한 IOC..'큰손' 日 눈치보… 첨부파일 thread 19-09-05 111 0
9160 김어준의 생각 "대체 이게 무슨 미친 짓들인가?" thread 19-09-05 117 0
9159 "일본은 상아 밀수의 온상" 비판에 국제회의서 日 … 댓글1 첨부파일 thread 19-08-29 169 1
9158 靑 "NHK 보도 자체가 가짜..조선일보, 허구 근… 댓글1 첨부파일 thread 19-08-29 148 1
9157 김성령, '조국 여배우' 루머 법적 대응 "선처·합… 댓글1 첨부파일 thread 19-08-29 147 1
9156 대법원 판결에 환호하는 우리공화당원들 댓글2 첨부파일 thread 19-08-29 167 1
9155 대법 "박근혜 2심 다시"..삼성뇌물 '이재용 2심… 첨부파일 thread 19-08-29 125 1
9154 한국언론사망, 정치검찰아웃, 가짜뉴스아웃.. 실검 … 첨부파일 thread 19-08-29 118 1
9153 김어준생각 "미국에 외교적 결정권을 행사한 대한민국… 댓글1 thread 19-08-29 127 1
9152 "독도는 일본 땅"이라며 한국인 나무라는 이영훈 교… 댓글2 첨부파일 thread 19-08-28 188 1
열람중 김어준 생각 "(조국 가짜뉴스) 이후에라도 책임을 … 댓글2 thread 19-08-28 163 1
9150 현시각 네이버 실시간 검색어 순위 상태 댓글1 첨부파일
평택고덕
흑비 19-08-27 173 2
9149 김어준의 생각 "제2의 정유라라고? 알고나 떠들라.… 댓글2 thread 19-08-27 178 1
9148 언소주 '조선일보 광고불매' 2차 명단 공개.. 삼… 첨부파일 thread 19-08-26 129 1
9147 "가짜뉴스 유포자 추천한 한국당, 진실 밝혀질까 두… 첨부파일 thread 19-08-26 130 1
9146 강경화 장관이 고노 외상에게 '미안하다' 문자 보냈… 첨부파일 thread 19-08-26 129 1
9145 김어준의 생각 "대학가 집회와 자한당 청년조직의 전… thread 19-08-26 131 1
9144 조국 딸 지도교수' 부산의료원장 "장학금 의혹, 사… 댓글2 첨부파일 thread 19-08-22 144 1
9143 심상정, "장제원 회의지연능력에 금메달 줬으면 좋겠… 댓글1 첨부파일 thread 19-08-22 127 1
9142 조국에 대한 '검증'과 '신상털기' 구분 무너뜨리며… 댓글1 첨부파일 thread 19-08-22 117 1
게시물 검색

Copyright © mybogo.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