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은 폭동"·"유공자 이름으로 세금 잔치"..한국당 공청회 파문 > 뉴스

본문 바로가기


뉴스
  >   기타게시판   >   뉴스
이 게시판 이용안내 보기

연예/시사에 대한 황당하고 어이없는 뉴스를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해당 게시판은 [글쓰기 포인트 10점 / 댓글쓰기 포인트 1점] 적립됩니다.
사이트 홍보나 광고를 목적으로 등록한 게시물은 사전 통보 없이 게시물이 삭제되며 강퇴됩니다.


"5·18은 폭동"·"유공자 이름으로 세금 잔치"..한국당 공청회 파문

본문

"5·18은 폭동"·"유공자 이름으로 세금 잔치"..한국당 공청회 파문

 

 

[앵커] 자유한국당이 어제 5.18 민주화운동을 북한군의 소행이라고 주장한 보수논객 지만원 씨를 국회로 불러 공청회를 열었는데요

 

이 자리에서 이종명 의원을 포함해 한국당 의원들이 5·18 민주화운동을 폭동이라고 주장하며 원색적인 비난을 쏟아내 파문이 일고 있습니다.

 

염혜원 기자입니다.

 

[기자] 자유한국당 주최로 열린 5·18 민주화운동 관련 공청회.

시작도 하기 전부터 보수 지지층인 참가자들과 5·18 유족 등 관련 단체 회원들이 충돌을 빚었습니다.

반발하던 5·18 단체 회원들이 끌려나간 뒤에야, 발제자인 보수논객 지만원 씨가 마이크를 잡았습니다.

지 씨는 1980년 5월 광주에 북한군 정예부대뿐만 아니라 게릴라군까지 600명이 동원돼 시위를 주도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지만원 / 보수논객 : 5·18은 북한군 특수군 600명이 일으킨 게릴라 전이다. 시위대를 조직한 사람도 없고, 지휘한 사람도 한국에는 없다. 광주의 영웅들은 이른바 북한군에 부역한 부나비들이다.]

 

이른바 태극기 부대 등 지지층이 강당을 가득 메우자 한국당 참석 의원들도 한껏 고무됐습니다.

5·18 민주화운동은 폭동이다, 유공자라는 이름으로 세금 잔치를 벌이고 있다는 등 원색적인 주장을 쏟아냈습니다.

 

[이종명 / 자유한국당 의원 : 정치적으로 이용하는 세력들에 의해서 폭동이 민주화 운동으로 된 겁니다. 그렇게 되는데 10년, 20년밖에 안 걸렸는데 그러면 다시 한 번 뒤집을 수 있는 때가 된 거 아니겠습니까?]

 

[김순례 / 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 : 모든 국민의 피땀 어린 혈세를 가지고 그들의 잔치를 벌이고 있는 5·18 유공자를 다시 한 번 색출해내야 하지 않겠습니까?]

 

진보 진영은 일제히 강하게 비판했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은 5·18 민주화운동에 대한 한국당의 참담한 인식을 확인했다며 국민을 우롱하는 행위라고 날을 세웠습니다.

 

[설훈 /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 자유한국당의 5·18 역사 인식이 지만원의 망상에 기댄 참담한 수준임을 보여주는 동시에 광주의 원혼들에 대한 심각한 모독 행위입니다.]

 

광주를 지지 기반으로 하는 민주평화당도 한국당이 지 씨에게 멍석을 깔아주고 악의적으로 국민 분열을 조장했다고 지적했습니다.

 

국회가 추천한 5·18 진상조사위원 후보 9명은 현재 청와대 검증 단계를 밟고 있는데, 이 역시 한국당 추천 인사의 5·18 폄훼와 왜곡 등의 전력이 문제가 되고 있어 실제 임명까지 이어질 수 있을지 미지수입니다.

 

 

 

"전두환 영웅·폭동"… 5·18 망언에 '슬쩍' 발 빼는 한국당

 "5·18은 폭동"·"유공자 이름으로 세금 잔치"..한국당 공청회 파문

 

 

 

 

 

 

 

 

"5·18은 폭동"·"유공자 이름으로 세금 잔치"..한국당 공청회 파문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뉴스 실시간 인기

뉴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베스트 게시판이 개편되었습니다. 댓글6 인기글 관리자 19-01-10 42904 0
공지 메뉴 개편 및 게시글&댓글 비로그인 작성이 가능해졌… 댓글1 인기글 관리자 18-12-20 99746 0
공지 신규게시판 신청 및 게시판 지기 모집합니다. 댓글13 인기글 관리자 18-03-29 149574 0
7752 당뇨병 발생 전 내 몸이 보내는 마지막 시그널 새글첨부파일 KSP공돌이 19-02-23 210 0
7751 장애인끼리 학대 강요한 재활교사 새글첨부파일 야야 19-02-23 245 0
7750 YTN 안희정 부인, '불륜' 재주장...김지은 측… 새글첨부파일 저엉미인 19-02-23 257 0
7749 공무원 8,000명 충원 첨부파일 만년설 19-02-22 692 0
7748 교도소 수감자들 뜻밖의 재능 기부 첨부파일 나잇살 19-02-22 753 0
7747 신생아 사망 이대목동병원 의료진 1심서 전원 무죄 첨부파일 어니언 19-02-22 745 0
7746 모두가 부러워 할 그의 환상적인 해외 연수일정 인기글첨부파일 배추파아무우 19-02-21 1155 0
7745 많은 빙상팬들이 김보름을 아직도 신뢰하지 않는 이유 인기글첨부파일 헤이와지마 19-02-21 1215 0
7744 중소기업기술 빼 먹으려다 패소한 현대자동차 인기글첨부파일 나대다나다 19-02-21 1215 0
7743 요즘 아파트 '49층' 까지만 많이 짓는 이유 인기글첨부파일 개미제국 19-02-21 1229 0
7742 지금 여성부에게 절실한 것 인기글첨부파일 마르코78 19-02-21 1296 0
7741 포도팔이 레전드 인기글첨부파일 후로월급돚거 19-02-21 1306 0
7740 대머리들에게 희소식 인기글첨부파일 본조비 19-02-21 1434 0
7739 담뱃불 잘못 털어서 인생 망한 남자 인기글첨부파일
AB형
꿀맛우유 19-02-21 1512 0
7738 승객이 던진 동전 4200원에 심근경색으로 사망한 … 인기글첨부파일
AB형
꿀맛우유 19-02-21 1454 0
7737 요즘 초등학교 반 배정 근황 인기글첨부파일 상어 19-02-20 1747 1
7736 소방차 시끄럽다고 민원 넣은 사람들 인기글첨부파일 미친알바 19-02-20 1780 1
7735 야산에서 검거된 리얼 자연인 인기글첨부파일 태산마루 19-02-20 1797 0
7734 농협을 믿고 거르는 이유 인기글첨부파일 다니엘헤메니 19-02-20 1803 0
7733 3월부터 택배요금 최대 1000원 오른다 인기글첨부파일 엑소갤 19-02-20 1761 0
7732 삼성 갤럭시 신형 핸드폰 가격 오피셜 인기글첨부파일 Mrlee 19-02-20 1802 0
7731 미세먼지 나쁜 날 산에 가면 안되는 이유 인기글첨부파일 myworld 19-02-20 1974 0
게시물 검색

Copyright © mybogo.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