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납' 전두환 첫 자택 방문.."알츠하이머" 한마디에 철수 > 뉴스

본문 바로가기


뉴스
  >   기타게시판   >   뉴스
이 게시판 이용안내 보기

연예/시사에 대한 황당하고 어이없는 뉴스를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해당 게시판은 [글쓰기 포인트 10점 / 댓글쓰기 포인트 1점] 적립됩니다.
사이트 홍보나 광고를 목적으로 등록한 게시물은 사전 통보 없이 게시물이 삭제되며 강퇴됩니다.


'체납' 전두환 첫 자택 방문.."알츠하이머" 한마디에 철수

본문

'체납' 전두환 첫 자택 방문.."알츠하이머" 한마디에 철수 

 

 

[앵커]

 

국세청이 최근 공개한 세금 고액 체납자 명단에 전두환 전 대통령이 들어 있었죠.

 

국세 31 억원에다가 지방세도 10 억원 넘게 미납된 상탭니다.

 

이 때문에 서울시 세금 징수팀이 최근 체납된 지방세를 징수하기 위해 전 씨의 연희동 자택을 방문했다가 비서관이 막아서는 바람에 빈 손으로 철수한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황현택 기자입니다.

 

[리포트]

 

전두환 전 대통령이 내지 않은 지방세 목록입니다.

 

가산세까지 합한 미납액은 9억 7천여만 원.

 

서대문구 내 체납액 1위입니다.

 

심지어 주민세 6170원을 2014년에 이어 올해 또 내지 않았습니다.

이를 징수하기 위해 서울시 38기동팀이 지난달 26일, 전 씨의 연희동 자택을 방문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징수 책임이 서대문구에서 서울시로 넘어간 2015년 이후 처음이었습니다.

 

[38기동팀 관계자/음성변조 : "우리가 국세청에서 올해 (신규 체납) 통보를 받았으니까요. 방문해서 체납 (해소를) 독려하려고 갔던 거죠."]

 

조사관들은 제 뒤로 보이는 전두환 전 대통령 자택 안으로 들어갔지만 정작 전 씨를 만나지 못한채 곧바로 철수했습니다.

 

"전 前 대통령이 알츠하이머로 사람을 알아보지 못한다"는 비서관 말에 동산 압류 등 더 이상의 절차를 진행하지 않은 겁니다.

 

38기동팀은 지난 4월에도 전 씨 집을 찾았다가 "다음에 다시 오라"는 말을 듣고 되돌아가기도 했습니다.

 

[38기동팀 관계자/음성변조 : "사실 경호에서 그렇게 막고 있으면 저희들이 그렇게 들어가기가 좀 그렇습니다. 다음에 연락해 준다고 그렇게 해서."]

 

이 때문에 구의회의 거듭된 가택수색 요청에 서울시가 마지못해 방문에 나섰던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오고 있습니다.

 

[임한솔/서대문구의원 : "징수 책임이 서울시로 이관된 뒤로 단 한 번도 제대로 된 가택수색을 실시하지 않은 것은 사실상의 징수 포기이자 부당한 특혜라고 볼 수 있습니다."]

 

38기동팀은 자택 추가 방문을 계획한다면서도 가택수색 등의 절차에 대해선 확답하지 않았습니다.

 

 

 

 

세금 41억 체납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핸수님의 댓글

핸수
0
0

아니 집을 뻇어 컨테이너주던지 박스 몇개 주던지

한상인님의 댓글

한상인
0
0

환자는 냅두고 밀린세금만 가져오면 되지..
이럴때 용역쓰면 볼만하겠는데? 와 생각만 해도 웃기겠네...
시청률 몇십프로는 걍 찍을텐데 정말 아쉽네...

게시물이 없습니다.

뉴스 실시간 인기

뉴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베스트 게시판이 개편되었습니다. 댓글6 인기글 관리자 19-01-10 213537 0
공지 메뉴 개편 및 게시글&댓글 비로그인 작성이 가능해졌… 댓글2 인기글 관리자 18-12-20 327907 0
공지 신규게시판 신청 및 게시판 지기 모집합니다. 댓글15 인기글 관리자 18-03-29 318491 0
8650 성별이 벼슬인 나라 새글인기글첨부파일 닭다리내놔 19-05-21 1161 1
8649 승합차에 강아지 매달고 산책 댓글1 새글인기글 백지장 19-05-21 1562 0
8648 중국 화웨이 근황 ㅋㅋㅋ 새글인기글첨부파일 나라웃긴다 19-05-21 1600 1
8647 정부, 이란 서부 터키·이라크 접경지 '철수권고' … 새글인기글첨부파일 thread 19-05-21 1555 1
8646 현재 정부가 추진해서 논란중인 게임중독세 댓글1 새글인기글첨부파일
O형
건의 19-05-21 1578 0
8645 악성 댓글 누리꾼 고소한다는 대림동 여경 새글인기글첨부파일 블루투스너마저 19-05-21 1577 0
8644 브래지어에 마약 숨긴 30대 여성들…"반성 감안 감… 새글인기글첨부파일 치치와보리 19-05-21 1592 0
8643 [장도리]조선일보, 개처럼 커서 왕처럼 산다 새글인기글첨부파일 thread 19-05-21 1599 4
8642 황교안·나경원 ‘탈원전 가짜뉴스’ 무한반복 인기글첨부파일 thread 19-05-21 1669 2
8641 ‘가짜뉴스 범벅’ 자유한국당의 ‘징비록’ 인기글첨부파일 thread 19-05-21 1994 3
8640 김성태 딸 채용비리 기자상 비난하는 자유한국당 인기글첨부파일 thread 19-05-21 2002 3
8639 전광훈 목사가 밝히는 ‘빤스 발언’의 진실 댓글1 인기글첨부파일 thread 19-05-21 2013 3
8638 예배시간에 자유한국당 선거운동하는 한기총회장 전광훈 댓글1 인기글첨부파일 thread 19-05-21 2006 3
8637 세월호 참사 보름만에... 기무사 "계엄령 선포 조… 인기글첨부파일 thread 19-05-21 1973 2
8636 황교안의 품격 인기글첨부파일 thread 19-05-21 2030 3
8635 군인 전원 사망한 봉황새 사건 댓글1 인기글첨부파일 저엉미인 19-05-21 2456 3
8634 한국당, 앞다퉈 "상속세율 인하 법안" 제출 댓글2 인기글첨부파일
평택고덕
흑비 19-05-20 3311 3
8633 트럼프, 이란에 "종말" 경고 인기글첨부파일
평택고덕
흑비 19-05-20 3661 2
8632 황교안 총리시절 2년, 국민의 삶이 나아졌을까 댓글3 인기글첨부파일 thread 19-05-20 3787 3
8631 인텔, 퀄컴도 구글에 이어 화웨이 거래 중단. 인기글첨부파일
평택고덕
흑비 19-05-20 3757 1
8630 당정청, 경찰개혁안 발표, 외부통제 강화 인기글첨부파일
평택고덕
흑비 19-05-20 3731 1
8629 전동킥보드 뺑소니범 잡힘 ㄷㄷㄷ 인기글첨부파일 욕나온다 19-05-19 5278 0
게시물 검색

Copyright © mybogo.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