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5G 장비사로 삼성·에릭슨·노키아 선정…화웨이 제외(종합) > 뉴스

본문 바로가기


뉴스
  >   기타게시판   >   뉴스
이 게시판 이용안내 보기

연예/시사에 대한 황당하고 어이없는 뉴스를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해당 게시판은 [글쓰기 포인트 10점 / 댓글쓰기 포인트 1점] 적립됩니다.
사이트 홍보나 광고를 목적으로 등록한 게시물은 사전 통보 없이 게시물이 삭제되며 강퇴됩니다.


KT, 5G 장비사로 삼성·에릭슨·노키아 선정…화웨이 제외(종합)

본문

"LTE 연동 등 종합적으로 고려"…추후 채택 가능성 

KT, 5G 장비사로 삼성·에릭슨·노키아 선정…화웨이 제외(종합)원본보기
[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KT는 차세대 이동통신 5G 장비 공급사로 삼성전자, 에릭슨, 노키아를 최종 선정했다고 8일 밝혔다. 국내외에서 보안 이슈가 불거진 화웨이는 제외됐다.

KT는 "최고 수준의 5G 서비스 제공과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기술력은 물론 기존 LTE망과 연동, 안정적 운용, 투자비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KT는 LTE 도입 당시에도 삼성전자, 에릭슨, 노키아 장비를 썼다. 5G 도입을 앞두고는 메인 장비업체로 이들 3사에 화웨이를 더해 4개사를 검토해왔다.

화웨이의 탈락에는 기존 LTE 장비와 연동이 나머지 3사보다 어렵다는 점이 작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5G는 도입 초기 LTE망을 함께 쓰는 NSA(비단독모드) 방식으로 구축된다. 이통사 입장에서는 신속한 망 구축과 관리 안정성 측면에서 LTE 장비를 공급했던 제조사의 제품을 택하는 게 유리하다. 

3사 중 유일하게 화웨이 LTE 장비를 도입한 LG유플러스가 5G에서도 화웨이 장비를 채택한 이유가 여기에 있다. 

KT, 5G 장비사로 삼성·에릭슨·노키아 선정…화웨이 제외(종합)원본보기
[연합뉴스 자료 사진]

끊이지 않는 보안 논란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

화웨이의 5G 장비는 국내 전국망 대역인 3.5GHz(기가헤르츠)에서 가장 앞선다는 평가를 받았지만, 중국 정부의 스파이 활동에 악용될 수 있다는 우려가 불거지며 미국과 호주 시장에서 배제됐다. 영국 정부도 최근 보안을 포함한 이동통신 인프라 검토에 나서며 화웨이를 배제할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국민기업으로 이미지 마케팅을 해온 KT 입장에서 여론의 거센 비판을 무릅쓰고 스파이 논란이 불거진 화웨이 장비를 선택하기 쉽지 않았을 것"이라고 말했다.

화웨이가 이번에 탈락했지만, 향후 5G 망 구축 과정에서 추가로 채택될 가능성은 남아있다.

5G는 비단독모드를 거쳐 5G 네트워크만을 쓰는 단독모드(SA·Standalone)로 진화하는데, 이 단계에서 화웨이 장비가 도입될 수도 있다는 게 업계의 관측이다.

KT 관계자도 "이번에 선정한 업체들은 초기 상용화를 위한 장비를 공급하게 된다"며 "망 구축이 진행되면서 장비사가 추가될 수도 있다"고 말했다.

KT는 선정 업체와 계약을 마무리하는 대로 기지국 구축에 나설 계획이다. 코어망과 기지국 구축을 위한 기초 인프라 준비를 마친 만큼 망 구축 일정에는 차질이 없다는 게 KT의 설명이다. 

KT는 "장비업체와 협업을 통해 5G 상용 서비스를 완벽하게 제공할 것이며, 5G 기반의 B2B(기업용) 서비스를 개발해 국가 경쟁력을 높이고 국민이 편안하고 안전한 생활을 누리는 토대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앞서 SK텔레콤은 지난 9월 5G 장비사로 삼성전자·에릭슨·노키아를 선정했고, LG유플러스도 여기에 화웨이를 추가해 4사 장비를 쓰기로 했다.

이통 3사는 5G 주파수가 할당되는 12월 1일 5G 첫 전파를 송출할 예정이다.

스마트폰을 이용한 일반 상용화는 5G폰이 나오는 내년 3월 이후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okko@yna.co.kr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뉴스 실시간 인기

뉴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베스트 게시판이 개편되었습니다. 댓글3 인기글 관리자 19-01-10 5341 0
공지 메뉴 개편 및 게시글&댓글 비로그인 작성이 가능해졌… 댓글1 인기글 관리자 18-12-20 29009 0
공지 신규게시판 신청 및 게시판 지기 모집합니다. 댓글13 인기글 관리자 18-03-29 113386 0
7558 무차별 진출 막는다. '스타벅스법' 추진 새글첨부파일 달콤쏘 19-01-15 266 0
7557 훈련소에서 쓰는 수류탄의 안정성 새글첨부파일 머그잔컵 19-01-15 335 0
7556 인간의 탈을 쓴 박소연 대표 댓글1 새글첨부파일 아효 19-01-15 346 0
7555 그린피스의 메시지 전달방법 첨부파일 마르코78 19-01-14 708 0
7554 인종차별로 인해 논란이 되고 있는 한 유치원 첨부파일 진지는새우깡 19-01-14 761 0
7553 모아이 석상... 비밀이 풀렸다 첨부파일 벼에서쌀을 19-01-14 781 0
7552 경찰들 때문에 남자들 단체로 욕먹음 첨부파일 닭다리내놔 19-01-14 791 0
7551 편의점 매출이 꾸준히 늘어나는 이유 ㄷㄷ 첨부파일 블루투스너마저 19-01-14 858 0
7550 복지부 '전자담배 겨냥 광고에 담배업계 '반발' 인갤살려줘 19-01-14 833 0
7549 간호조무사 실습생이 유서를 남기고 투신 인기글첨부파일 아효 19-01-14 1033 0
7548 군대 위문공연 근황 인기글첨부파일 하루하루80 19-01-13 1428 0
7547 내년부터 이과생이 기하벡터 안 배워도 되는 이유 인기글첨부파일 하벤하이드 19-01-13 1373 0
7546 지하철 피자맘 인기글첨부파일 shj77 19-01-12 1932 0
7545 태움으로 간호사 자살... 인기글첨부파일 사자나미 19-01-12 1935 0
7544 징역 4년짜리 범죄 인기글첨부파일 인갤살려줘 19-01-11 2459 0
7543 제한속도 100km 초과시 징역형 추진 인기글첨부파일 해피해피 19-01-11 2392 0
7542 문재인 대통령 최신 지지율 상황 인기글첨부파일 철쭉소녀 19-01-11 2450 1
7541 군미필 남성은 손해배상금 2년치 빼고 줘라 인기글첨부파일 오지네요 19-01-11 2397 0
7540 참다랑어 국내양식 성공 인기글첨부파일 깊은슬픔 19-01-10 2929 0
7539 여자들 싸움에 고통받는 한남 인기글첨부파일 윤딩윤딩 19-01-10 2994 0
7538 지하철에서 아이에게 피자 줄수 있다vs민폐다 댓글3 인기글첨부파일 부아아아앙 19-01-10 2910 0
7537 최초의 여성 소방서장 탄생 인기글첨부파일 푸긩 19-01-10 2924 0
게시물 검색

Copyright © mybogo.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