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수제작 드라이버’로 문 따는데 1분…‘광속 빈집털이’ 일당 검거 > 뉴스

본문 바로가기


뉴스
  >   기타게시판   >   뉴스
이 게시판 이용안내 보기

연예/시사에 대한 황당하고 어이없는 뉴스를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해당 게시판은 [글쓰기 포인트 10점 / 댓글쓰기 포인트 1점] 적립됩니다.
사이트 홍보나 광고를 목적으로 등록한 게시물은 사전 통보 없이 게시물이 삭제되며 강퇴됩니다.


‘특수제작 드라이버’로 문 따는데 1분…‘광속 빈집털이’ 일당 검거

본문

‘특수제작 드라이버’로 문 따는데 1분…‘광속 빈집털이’ 일당 검거

특수 도구사용… 26회 3억5000만원 갈취
-주범 이모(44) 씨, 100회 빈집털이 전과자
-역할분담 뚜렷, 숙소 옮겨다니고 CCTV 의식

[헤럴드경제=김성우 기자]아파트와 고급빌라의 출입문을 직접 제작한 도구로 손괴한 후 금품을 갈취한 ‘빈집털이’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이들 일당이 잠긴 현관문을 파손하고 실내에 진입하는 데는 시간이 채 1분이 걸리지 않았다. 

서울 성북경찰서는 전국의 고급 주택을 돌며, 26차례에 걸쳐 현금과 귀금속 3억5000만원 상당을 훔쳐 달아난 (특수절도) 혐의로 주범 이모(44) 씨와 일당 4명을 구속했다고 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 일당은 올해 6월부터 10월까지 약 4개월간 낮시간대 아파트와 고급주택단지를 돌아다니며 초인종을 눌러 빈집을 확인한 이후 노루발못뽑이(일명 빠루)와 특수 제작한 일자드라이버로 출입문을 손괴한 후 침입해 금품을 절취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이 현관문의 잠금장치를 부수고 집에 들어가는 데는 채 1분이 걸리지 않았다. 주범 이모 씨가 2012년부터 3년간 전국의 아파트 100곳에서 11억원 상당의 금품을 절취한 뒤 검거됐던 전과자였기 때문이다.

다른 일당과는 교도소에서 만난 사이였다. 수감 생활 중 알게 된 이들 일당은 출소 후 직장을 잡지 못하자, 유흥비와 생활비를 마련할 목적으로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로 알려졌다.

이들은 절취역ㆍ보초역ㆍ운송역 등, 역할을 분담해 범행을 저질렀다. 수사에 혼선을 주기 위해 폐쇄회로(CC)TV가 없는 곳에서 변복을 했고, 렌터카와 대포폰 등을 이용. 거듭 숙소를 옮겨 다니는 치밀함도 보였다. 

112 신고를 통해 이들 일당의 범행행적을 접수한 경찰은 이후 도주로와 인상착의 등을 확보해 이들 일당을 검거하는 데 성공했다. 일당이 검거된 곳은 경기 수원ㆍ부산ㆍ대전ㆍ인천 등으로 각자 달랐다. 
http://naver.me/xPObw971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뉴스 실시간 인기

뉴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베스트 게시판이 개편되었습니다. 댓글3 인기글 관리자 19-01-10 5338 0
공지 메뉴 개편 및 게시글&댓글 비로그인 작성이 가능해졌… 댓글1 인기글 관리자 18-12-20 29005 0
공지 신규게시판 신청 및 게시판 지기 모집합니다. 댓글13 인기글 관리자 18-03-29 113380 0
7558 무차별 진출 막는다. '스타벅스법' 추진 새글첨부파일 달콤쏘 19-01-15 264 0
7557 훈련소에서 쓰는 수류탄의 안정성 새글첨부파일 머그잔컵 19-01-15 326 0
7556 인간의 탈을 쓴 박소연 대표 댓글1 새글첨부파일 아효 19-01-15 343 0
7555 그린피스의 메시지 전달방법 첨부파일 마르코78 19-01-14 705 0
7554 인종차별로 인해 논란이 되고 있는 한 유치원 첨부파일 진지는새우깡 19-01-14 761 0
7553 모아이 석상... 비밀이 풀렸다 첨부파일 벼에서쌀을 19-01-14 780 0
7552 경찰들 때문에 남자들 단체로 욕먹음 첨부파일 닭다리내놔 19-01-14 791 0
7551 편의점 매출이 꾸준히 늘어나는 이유 ㄷㄷ 첨부파일 블루투스너마저 19-01-14 858 0
7550 복지부 '전자담배 겨냥 광고에 담배업계 '반발' 인갤살려줘 19-01-14 833 0
7549 간호조무사 실습생이 유서를 남기고 투신 인기글첨부파일 아효 19-01-14 1021 0
7548 군대 위문공연 근황 인기글첨부파일 하루하루80 19-01-13 1426 0
7547 내년부터 이과생이 기하벡터 안 배워도 되는 이유 인기글첨부파일 하벤하이드 19-01-13 1370 0
7546 지하철 피자맘 인기글첨부파일 shj77 19-01-12 1932 0
7545 태움으로 간호사 자살... 인기글첨부파일 사자나미 19-01-12 1935 0
7544 징역 4년짜리 범죄 인기글첨부파일 인갤살려줘 19-01-11 2456 0
7543 제한속도 100km 초과시 징역형 추진 인기글첨부파일 해피해피 19-01-11 2391 0
7542 문재인 대통령 최신 지지율 상황 인기글첨부파일 철쭉소녀 19-01-11 2448 1
7541 군미필 남성은 손해배상금 2년치 빼고 줘라 인기글첨부파일 오지네요 19-01-11 2396 0
7540 참다랑어 국내양식 성공 인기글첨부파일 깊은슬픔 19-01-10 2928 0
7539 여자들 싸움에 고통받는 한남 인기글첨부파일 윤딩윤딩 19-01-10 2992 0
7538 지하철에서 아이에게 피자 줄수 있다vs민폐다 댓글3 인기글첨부파일 부아아아앙 19-01-10 2910 0
7537 최초의 여성 소방서장 탄생 인기글첨부파일 푸긩 19-01-10 2924 0
게시물 검색

Copyright © mybogo.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